Image

[날씨] 전국이 ‘꽁꽁’…한파의 습격

(KBS TV 캡처) [연합경제] 주말을 앞둔 금요일 아침, 다시 강한 추위가 몰려왔다. 8일 기상청은 어제 밤부터 강원도와, 충북 내륙에 한파 주의보가 발효중인 가운데 기온이 크게 떨어졌다고 밝혔다. 오늘 아침 서울의 최저 기온이 영하 7도를 기록한 가운데 바람도 다소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 곤두박질하는 등 전국 대부분이 영하권의 기온을 보였다. 기상청은 오늘 낮기온도 서울이 1도에 그치는 등 하루종일 추운 날씨가 이어지겠다고 전했다. 내일 아침까지 강한 추위가 이어지고 주말 낮부터 다소 풀릴 것으로 전망했다. 한편, 호남 지역으로 눈이 계속되고 있으며, 전남 해안과 제주 산간, 울릉도, 독도에는 대설 주의보가 발효중이다. 호남 서해안은 아침까지, 제주도…

[날씨] 밤부터 바람 불고 기온 급강하

(KBS TV 캡처) [연합경제] 7일 기상청은 오늘 밤부터는 찬바람이 불면서 다시 추워지겠다고 밝혔다. 내일 서울의 아침 기온 영하 7도, 파주는 영하 11도로 오늘보다 5,6도 낮겠고 남부 내륙도 영하권 기온을 보일 것으로 보인다. 오늘 밤 11시부로 강원도와 충북에는 한파 주의보가 발효 중이며 내일 서해안 지역은 한때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 호남은 새벽까지, 제주도는 낮까지 눈이나 비가 이어지겠고 …

[날씨] 중부 지방, 퇴근길 눈ㆍ비…강원 영서…

(연합뉴스 TV 캡처) [연합경제] 추위가 지나간 후, 오늘 퇴근 시간부터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눈이 내리고 있다. 기상청은 오늘 저녁부터 경기북부와 강원영서북부로 눈이 내리기 시작, 밤에는 중부지방으로 확대되겠다고 전했다. 새벽 무렵에는 전북북부와 경북북부내륙, 그리고 충청지역까지 눈이나 비가 확대되겠다. 기상청은 내일까지 내릴 눈의 양이 강원영서에는 최고 10cm로 예상됨에 따라 대설예비특보를 발령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