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묻지마, 까페창업’ 끝났다. 일부 프랜차이즈 폐점률·창업비용↑

브랜드별 차이 크고, 창업비용 적지 않은데다... 치열한 경쟁

김상호 기자 창업뉴스 송고시간 2016/09/19 15:08:07 최종 업데이트 2016/09/19 15:08:07

 

 

  

(원두커피 (윗 사진)과 한 커피 전문점의 전경(빌리엔젤 제공)

 

[연합경제] 19일 한국공정거래조정원이 10개 커피 브랜드의 가맹본부 일반 현황 및 가맹사업 관련 정보를 담은 프랜차이즈 비교정보를 발표했다. 

 

이번 커피 업종 프랜차이즈 비교정보는 공정거래위원회에 정보공개서를 등록한 커피 업종 중 2015년 기준 가맹점 수 상위 10개 브랜드를 선정, 주요 정보들을 항목별로 비교 분석한 것이다. 

 

비교 대상 커피 업종 브랜드는 이디야커피, 카페베네, 엔제리너스, 요거프레소, 투썸플레이스, 커피베이, 빽다방, 할리스커피, 탐앤탐스커피, 파스쿠찌 등이 포함됐다.

 

2015년 기준 가맹점수와 가맹점 증감추이, 가맹점 평균매출액 등을 비교·분석한 결과 가맹점수가 가장 많은 곳은 이디야커피로 1577개에 달했다.

 

이어 가맹점수 증감추이는 가맹점 증가율과 가맹점 신규개점률은 빽다방이 각각 1616.7%와 94.2%를 기록해 가장 높았으며, 가맹점 폐점률은 카페베네 14.6%로 가장 높았다.

 

눈길을 끈 빽다방은 2014년 24개 가맹점에서 2015년 412개로 폭발적인 증가율을 기록했고, 약 94%의 가맹점이 2015년에 신규개점 되는 놀라운 현상을 보였다. 이는 오너쉐프인 백종원 대표의 대중적인 인기에 힘입은 것으로 풀이된다.

 

한편, 가맹점 연평균매출액은 투썸플레이스 가맹점의 연평균 매출액이 약 4억8289만원을 기록해 가장 높았다.

 

영업개시 이전 부담은 투썸플레이스가 가맹금과 교육비, 보증금 등 최초가맹금 3915만원, 인테리어, 설비 및 집기 등 비용이 2억8771만원이 필요한 것으로 확인되어 가장 많았다. 

 

매장 면적이 상대적으로 넓지 않은 커피베이(26.4㎡)는 인테리어 등 비용이 4169만원에 그쳐 가장 적었다. 

 

창업비용 중 인테리어와 간판, 집기 및 설비 등 면적에 비례해 증가하는 비용을 면적당 인테리어 등 비용 산정했을 경우, 빽다방이 805만원으로 가장 많았고 파스쿠찌가 490만원으로 가장 적었다. 

 

한편, 조정원은 가맹점 창업을 전 확인해야 할 가맹 계약 조건 가운데, 계약기간, 영업지역 등 중요한 사항에 대해서도 비교·분석 결과를 공개했다. 

 

계약기간은 최초 1년 내지 3년으로 시작해, 최초 계약기간이 만료된 때에는 다시 1년 내지 3년 단위로 계약의 갱신이 이뤄지고 있었다. 

 

영업지역은 대부분 가맹점 반경 100미터부터 500미터까지로 설정돼 있었고, 이디야커피와 할리스커피, 파스쿠찌 등은 계약 체결 시에 합의를 통해 정하고 있었다.

 

광고비 분담비율은 상품 관련 광고는 가맹본부가 전부 부담하거나, 가맹점과 가맹본부가 균등하게 분담하는 경우가 대부분이었다.  

 

자산증가율은 이디야커피가 119.2%로 가장 높았으며, 매출액증가율은 할리스커피가 35.2%로 1위에 올랐다. 영업이익증가율은 빽다방이 가장 높은 73.3%를 기록했다. 

 

요거프레소는 부채비율이 35%에 그쳐 가장 낮은 동시에 자본비율은 74%로 가장 높았다.

 

이디야커피는 수익성을 좌우하는 영업이익률(12.1%), 매출액순이익률(9.7%)을 비롯, 자기자본순이익률(45%)이 가장 높았다. 

 

이와 관련, 조정원은 프랜차이즈 사업은 가맹본부가 가맹점의 창업부터 운영까지 교육, 관리해주는데 비해 창업희망자들은 상대적으로 사업 관련 정보가 부족해 가맹본부에 대한 의존성이 큰 특성을 갖고 있다고 분석했다.

 

한편 조정원은 앞으로 피자, 편의점 등 주요 프랜차이즈 업종을 대상으로 프랜차이즈 비교정보를 발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창업컨설팅 전문가들은 이번 분석결과를 놓고 커피전문점업계는 더 이상 ‘블루요선’이나 ‘고수익’ 또는 ‘우아한 창업’이 아니라는 것을 예비창업자들이 사전에 인식해야 할 것이라고 조언하고 있다. 

김상호 kshulk@yhenews.co.kr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 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