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박규리·구성환, 필리핀 해외봉사로 사랑 전달

14일 밤 12 55분 '나누면 행복' 통해 소개

김상호 기자 한컷스토리 송고시간 2016/12/13 18:06:30 최종 업데이트 2016/12/13 18:06:30

 

(사진 제공-월드 쉐어) 

 

[연합경제] 배우 박규리, 구성환이 필리핀 빈민가 아이들에게 따뜻한 사랑을 전했다. 

 

박규리와 구성환은 11월 필리핀 마닐라 인근 빈민가 및 바세코 지역에서 열악한 환경에 놓인 아이들을 만나고 돌아온 것. 

 

이 지역은 강가 다리 밑, 허리조차 펴지 못할 만큼 좁고 빛도 잘 들어오지 않는 곳에서 덮을 것 하나 없이 그대로 살고 있다. 

 

아이들은 쓰레기로 가득 찬 해변에서 뛰어놀고, 또 그 쓰레기를 주워다 팔았으며 한창 공부해야 할 어린아이들이 생계를 위해 배움을 포기할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이런 안타까운 상황에 처한 아이들을 위해 박규리와 구성환은 미술 수업과 놀이 등 일일 선생님이 되어 함께 시간을 보냈다. 

 

또한 쓰레기를 줍느라 공부하지 못하는 소녀를 위해 간의 잡화점을 직접 만들어 주고, 선천적인 장애를 가지고 태어났지만 병원에 가지 못하던 아이의 병원 진료를 돕는 등 다양한 희망을 전했다. 

 

박규리와 구성환이 만난 필리핀 아이들의 이야기는 14일 수요일 24시 55분(밤 12시 55분)에 방영될 MBC ‘나누면 행복-월드쉐어 필리핀 특집’을 통해 전파를 탄다. 

 

한편, 이번 해외봉사를 진행한 월드쉐어는 국제구호 NGO단체로서 전 세계 30여개국에서 아동 그룹홈과 1:1아동 결연, 식수 개선 사업, 긴급 구호, 해외 봉사단 파견 등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자세한 사항은 월드쉐어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상호 kshulk@yhenews.co.kr

, , ,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 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