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충청이남 폭염특보 확대…수도권· 중부 장맛비

김세은 기자 생활일반 송고시간 2018/07/11 10:10:58 최종 업데이트 2018/07/11 10:10:58

 

(연합뉴스TV 캡처) 

 

[연합경제] 북한으로 북상했던 장마전선이 다시 남하하면서 강원, 충청을 중심으로 비가 내리고 있다.

 

11일 기상청은 서울 및 중부지방에는 앞으로 5~30mm 가량의 비가 더 내리지만 오전 중에 모두 그칠 것이라고 예보했다.

 

한편, 어제 폭염주의보가 내려졌던 대전과 광주 등 충청이남 지역은 오늘은 대구를 포함한 남부 대부분 지역으로 폭염특보가 확대되겠다.

 

이들 지역은 한낮에 33도 내외까지 수온주가 오르는 찜통 더위를 보이겠으며 서울도 29도까지 오르지만 습도까지 높아 불쾌지수가 높겠다.

 

기상청은 중부지방은 오후에도 갑작스러운 소나기가 충청과 호남, 경북 내륙을 중심으로 올 것으로 예측했다. 

 

오늘 낮기온 서울 29도, 대전과 전주, 대구 모두 33도, 제주는 34도가 예상되면서 전국적으로 무덥겠다. 또한, 밤새 열기가 식지 않으면서 아침 최저기온이 25도를 넘는 열대야 현상이 중부지방에도 나타나겠다.

김세은 kshulk@yhenews.co.kr

, ,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 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