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감증시] 외국인 '매도 공세'…코스피 6거래일 연속 하락 ‘2253.83’ 밀려나

조정모 기자 증권 송고시간 2018/10/08 18:37:07 최종 업데이트 2018/10/08 18:37:07


  

[연합경제] 8일 코스피는 외국인이 매도 공세를 펼치면서 6거래일 연속 하락, 2250선까지 힘없이 밀려 났다. 

 

이날 코스피지수는 전 거래일(2267.52)보다 13.69p(0.60%) 떨어진 2253.83에 장을 마감했다. 

 

이날 코스피의 하락은 1주일간의 국경절 연휴를 마친 중국 증시가 미-중간의 무역전쟁, 중국 경기 둔화 우려감의 확산에 하락하면서 국내 증시도 투자 심리 위축에도 영향을 준 것으로 풀이됐다. 

 

유가증권 시장에서 외국인은 1776억원어치를 순 매수하면서 지수를 끌어내렸다. 기관과 개인이 각각 257억원, 1376억원 어치를 사들였으나 하락을 막기에는 부족했다. 

 

업종별로는 철강금속이 – 2.06%, 운수장비 –1.93%, 건설업 –1.67%, 의료정밀 -1.63%, 기계-1.35%, 섬유의복 -1.31% 등도 1% 넘는 하락세를 보였다. 이에 비해 전기전자 업종은 0.37% 상승했으며 은행주도 0.34% 상승했다. 

 

시가총액 상위종목은 엇갈리는 행보를 보였다. ‘대장주’ 삼성전자는 전 거래일보다 250원(0.56%) 오른 4만4950원에 마감, 반등했다. SK하이닉스(1.28%), 셀트리온(0.35%), 삼성바이오로직스(0.20%) 등도 소폭 상승세를 보였다. 

 

반면 현대차(-2.01%), 포스코(-2.69%), 삼성물산(-0.80%), KB금융(-0.36%), LG화학(-0.77%) 등은 하락로 장을 마감했다. 

 

한편, 코스닥지수는 전 거래일(773.70)보다 6.55p(0.85%) 떨어진 767.15에 마감했다. 

 

코스닥에서 외국인(104억원)과 기관(336억원)은 매수 우위를 보였으나, 개인(441억원)은 매도 우위로 지수 하락을 압박했다. 

 

서울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거래일에 비해 6.50원(+0.57%) 상승한 1137.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조정모 kshulk@yhenews.co.kr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 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