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이커머스, 음식 배달 서비스·게임·가전·신선식품 구매 경험률↑

닐슨, 2018 글로벌 커넥티드 커머스 조사 결과 발표

김세은 기자 유통업 송고시간 2018/11/27 17:36:43 최종 업데이트 2018/11/27 17:36:43

 

(이미지 제공 = 닐슨코리아) 

 

[연합경제] 글로벌 통합 정보 분석 기업 닐슨이 실시한 ‘2018 글로벌 커넥티드 커머스 조사’에 따르면 국내 시장에서 최근 1년 간 온라인 구매 경험률이 가장 크게 성장한 카테고리는 ‘음식 배달 서비스’로 전년에 비해 구매 경험률이 7% 상승한 42%로 나타났다. 

 

2018년 6월 아시아 태평양 지역과 유럽, 남미, 중동/아프리카 및 북미 지역 64개국, 3만여명의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온라인으로 실시된 이번 조사는 온·오프라인 유통 채널을 자유롭게 넘나드는 ‘옴니채널(Omni-Channel)’ 환경에서의 전세계 소비자들의 쇼핑 행태를 분석하기 위해 2017년부터 2년 연속 실시됐다. 

 

한국 소비자들의 온라인 구매 경험률은 ‘음식 배달 서비스’의 구매 경험이 2017년 35%에서 2018년 42%로 7%p 늘며 가장 크게 성장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 외에 ‘게임 관련 상품’, ‘가전 제품’, ‘신선식품’의 구매 경험률이 2017년 대비 4%p씩 성장했고, ‘IT 모바일 상품(3%p↑)’, ‘화장품 및 퍼스널케어(3%p↑)’, ‘화훼류 (3%p↑)’ 등의 온라인 구매 경험이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더불어 한국인들의 온라인 구매 경험률이 가장 높은 카테고리는 ‘의류 및 패션잡화(70%)’, ‘도서류(63%)’, ‘화장품 및 퍼스널케어(56%)’, ‘여행 관련 상품(52%)’, ‘이벤트 티켓(49%)’ 순으로 밝혀졌다. 

 

닐슨 디지털 유통 사업부 박지혁 상무는 “한국처럼 이커머스가 고도로 발달한 나라의 온라인 구매 트렌드를 분석, 다른 국가의 온라인 시장이 어떻게 진화할지 예측할 수 있다”며 “여행, 패션, 도서류로 온라인 쇼핑을 시작하지만 온라인 구매의 편리함, 신뢰 수준이 높아짐에 따라 구매 카테고리는 ‘뷰티&퍼스널케어’로 확장, 최근에는 전세계적으로 식료품과 신선식품, 음식 배달 분야까지 확대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닐슨은 전세계 소비재 시장에서 가장 큰 화두가 되고 있는 커넥티드 커머스에 대해서 지속적으로 조사 및 분석해 트렌드 보고서를 발행할 예정이며, 이는 글로벌 시장에 진출하려는 기업들에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세은 kshulk@yhenews.co.kr

, ,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 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