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팬, 소아암 치료비 기부… 팬이 전하는 특별한 사랑

2016년 4월 시작된 트와이스 팬의 특별한 기부 이야기

조정모 기자 사회 송고시간 2019/06/14 10:33:56 최종 업데이트 2019/06/14 10:33:56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서 발급한 기부증서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은 익명의 트와이스 팬이 6월 14일 트와이스 쯔위의 생일을 축하한다는 말과 함께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소아암 치료비 200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5월 28일 트와이스 다현의 생일에도 200만원을 기부한 바 있는 익명의 팬은 트와이스와 멤버들의 기념일에 맞춰 지금까지 총 10번 기부(누적 후원금 2600만원)를 진행했다. 

 

첫 기부는 2016년 4월 25일로 거슬러 올라간다. 트와이스 사나의 팬이라고 밝힌 기부자는 트와이스 미니 2집 ‘PAGE TWO’의 발매를 기념하여 사나의 이름으로 200만원을 기부하고 싶다고 했다. 

 

익명의 기부자는 소속사의 정책으로 선물을 보낼 수 없다는 사실을 듣고, 오랜 고민 끝에 사나 양의 이름으로 기부를 시작했다며 기부금 사용보고서를 받을 때마다 누군가에게 작은 도움이 되었다는 사실에 보람을 느껴 꾸준하게 기부를 이어오게 되었다고 기부 계기를 밝혔다.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은 지금까지 총 7명의 어린이에게 트와이스 멤버들의 이름으로 치료비를 지원했으며, 3명의 어린이를 추가로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팬클럽 담당자는 트와이스 멤버들의 이름으로 지원 결정 소식을 전할 때면 기부자의 이름을 듣고 깜짝 놀라는 분들이 많다며 이름만 들어도 아는 스타들의 후원 소식은 치료 중인 어린이와 가족들에게 특별한 힘과 위로가 되는 것 같다고 밝혔다.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개요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은 1991년부터 소아암 어린이를 전문적으로 지원하는 비영리단체이다. 소아암 어린이와 가족을 위한 전문적인 지원활동을 통해 소아암 어린이의 치료와 사회복귀를 돕고 있다.

조정모 master@yhenews.co.kr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 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