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스텔 중개보수…6일부터 0.4%~0.5%로 변경

e-뉴스팀 기자 오피스텔·상가·토지 송고시간 2015/01/05 00:00:00 최종 업데이트 2015/01/05 00:00:00

[연합경제]앞으로 오피스텔의 중개보수가 매매는 0.5%, 임대차는 0.4%로 각각 낮아진다.

5일 국토교통부는 이 같은 내용을 포함한 ‘공인중개사법 시행규칙’ 개정을 완료하고, 6일 거래계약 체결 분부터 적용한다고 밝혔다.

그간 오피스텔 중개보수는 지금까지 거래금액의 1천분의 9 이내에서 개업공인중개사와 소비자가 협의해 결정해 왔다. 앞으로는 전용면적 85㎡ 이하로서 전용입식 부엌 등 일정설비를 갖춘 경우 매매·교환, 임대차가 각각 1천분의 5, 1천분의 4 (상한)로 변경된다.

국토부 관계자는 "일정설비를 갖춘 오피스텔에 대해서는 주택요율과 비슷한 수준으로 중개보수가 책정돼 주택과 오피스텔 요율간의 형평성이 개선되고, 직장 초년생·신혼부부 등 주거취약계층의 거래부담도 완화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권대철 토지정책관은 "오피스텔 중개보수 요율체계 개선을 완료한 만큼, 지방자치단체들도 주택 중개보수요율 합리화를 위한 조례개정을 서둘러 달라"고 요청했다.(연합경제=사회팀)

e-뉴스팀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 댓글 -